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한항공, 2022년 정기 임원인사 단행… 15명 승진

전무 4명, 상무 11명 등 총 15명 규모

입력 2022-03-30 14:14 | 수정 2022-03-30 14:19

▲ ⓒ권창회 기자

대한항공은 4월1일부로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한다고 30일 밝혔다. 

대한항공의 이번 승진 임원인사 규모는 총 15명으로, 송보영 상무 외 3명이 전무로 승진했다. 최현오 수석부장 등 11명이 신임 상무로 승진했다.

이번 인사는 장기화된 코로나19 팬데믹 위기 상황 속 불확실한 경영환경을 타개하고 원활한 아시아나항공 인수·통합을 통해 대한민국 항공산업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는데 초점을 맞췄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향후 아시아나항공 인수·통합의 선결 조건인 해외 경쟁당국의 기업결합심사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래는 승진자 명단.

▲ 전무 (4명)

송보영, 김완태, 박희돈, 변봉섭

▲ 상무 (11명)

최현오, 정찬우, 한경훈, 이길호, 정유태, 김용욱, 이시우, 이태일, 이승만, 서호영, 이민수
도다솔 기자 dooood090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