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K이노베이션, 'CES 2022'서 관람객 기부금 '베트남 맹그로브숲 복원사업'에 전달

베트남 사회적 기업 맹그러브에 1억원 전달팬데믹 완화로 구성원 직접 참여 재개… 파트너사 동참도

입력 2022-06-09 14:05 | 수정 2022-06-09 16:20

▲ ⓒ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이 올해 초 CES 2022 관람객들이 기부한 그린 포인트로 조성된 1억원을 베트남 맹그로브숲 복원사업에 기부하고, 파트너사와 함께 짜빈성 인근에서 맹그로브 묘목 식수활동을 진행했다.

SK이노베이션은 현지시간 지난 9일 베트남 짜빈성 미롱남 지역 꺼우응앙현에서 짜빈성 응웬중황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맹그러브 김항석 대표, SK이노베이션 임수길 밸류크리에이션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CES 2022에서 조성된 기부금 1억원을 SK그룹을 대표해 베트남 현지 사회적 기업 맹그러브에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는 SK그룹이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에서 관람객들이 SK 전시관을 관람하는 동안 각종 체험 활동을 통해 적립한 그린 포인트를 글로벌 탄소 감축을 위해 기부하기로 약속한 데 따른 것이다. 맹그러브는 SK이노베이션과 함께 베트남 짜빈성 맹그로브숲 복원사업과 현지 주민 및 학생을 대상으로 한 환경 인식 개선 교육 등에 해당 기부금을 활용할 예정이다.

기부금 전달식 후 SK이노베이션 및 SK어스온 호치민지사 구성원과 현지 파트너사인 PVEP 및 베트남 15-1 해상광구 공동운영회사 쿠롱 JOC(Cuu Long Joint Operating Company) 구성원, 짜빈성 정부 관계자 등 약 30여명은 짜빈성 인근 꺼우응앙현 일대에서 1000그루의 맹그로브 묘목 식수활동을 전개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2018년부터 베트남과 미얀마를 대상으로 맹그로브숲 복원사업을 진행해 왔으며 구성원들도 식수에 직접 참여했으나 코로나 팬데믹으로 최근 2년여 간은 맹그러브 및 베트남 정부∙주민을 중심으로 식수활동이 진행됐다. 
조재범 기자 jbcho@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