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삼성증권, 유튜브 라이브 확대…"변동성 장세 대응하세요"

매일 오후 4시 '리서치포유 라이브' 고정 편성

입력 2022-07-05 10:38 | 수정 2022-07-05 10:44
삼성증권은 최근 불확실한 시장대응에 고민이 깊은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이달부터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확대 개편한다고 5일 밝혔다.

매일 오후 4시 라이브 방송을 고정 편성해 국내외 시장과 종목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실시간 채팅을 통한 질의응답을 진행한다.

이 회사의 투자정보 라이브 방송은 지난 2019년 11월 첫선을 보인 이후 지난 5월까지 모두 550편이 방송됐으며, 누적 조회수가 500만회에 이른다. 

확대 개편된 라이브 방송의 명칭은 '리서치포(4)유 라이브'다. 투자정보 수요가 가장 큰 시간대인 '오후 4시 = 삼성증권 투자정보 타임'으로 적극 포지셔닝해나갈 예정이다. 

월요일엔 '주간유망종목', 화요일과 목요일엔 '미스터 해외주식', 수요일엔 '마켓 CHEF', 금요일엔 '텍톡(Tech Talk)'이 편성된다.

이와 함께 지난 5월 국내 최초 도입한 버추얼 애널리스트가 진행하는 방송들도 '리서치 포 유 버추얼'이라는 브랜드를 도입하고 코너를 확대한다. 

현재 정명지 투자정보팀장을 복제한 버추얼 애널리스트가 일간 리포트 중 베스트 리포트를 요약·소개하는 '리서치 하이라이트'를 진행하고 있다. 장효선 글로벌주식팀장의 버추얼애널리스트가 미국시장 시황 및 주요 뉴스, 당일의 특징주 등을 소개하는 '미국주식 주간거래 체크포인트', '미국주식 주간거래 스냅샷' 등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주간 거래 관련 방송은 미국주식의 낮시간 거래 전망과 시세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어 차별화된 콘텐츠라는 평가다. 이 방송은 지난 5월 중순 론칭 이후 1달 반 만에 누적 조회수 50만회를 돌파했다.

나아가 장 팀장의 버추얼애널리스트가 출연하는 '리서치 하이라이트 글로벌'이 추가로 편성돼 인플레,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높아진 미국주식 변동성 대응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이대희 미디어전략팀장은 "증시 변동성이 커지면서 애널리스트의 분석 시간과 대응 범위가 확대돼 어려움을 겪는 반면 투자자 측면에서는 리스크 관리를 위한 신속하고 다양한 콘텐츠 니즈가 더욱 높아진 상황"이라며 "버추얼 애널리스트를 선제적으로 도입한 덕분에 투자자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빠르게 제공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리서치포유 론칭 기념 경품 이벤트가 8일까지 진행된다.

방송 홍보 영상을 보고 설문 링크를 통해 퀴즈의 정답을 맞히는 시청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기프티콘(경품 미정)을 지급한다.

동시에 오는 8일까지 라이브 콘텐츠 실시간 방송 중 댓글 이벤트에 참여하면 매일 추첨을 통해 모두 50명에게 네이버포인트 등이 선물로 지급된다.

윤석모 리서치센터장은 "리서치포유는 단편적인 종목정보를 넘어 국내외 시장의 시황부터 대응전략까지 투자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담은 올 인클루시브(all-inclusive)형 콘텐츠 채널"이며 "다양한 라이브와 버추얼 방송을 통해 투자에 필요한 양질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콘텐츠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아 기자 kma@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