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유통업계, 3년만에 대면 행사… 소비자 접점 강화

오뚜기, 2022 화천 토마토축제 후원오비맥주, 교촌 대구치맥페스티발 참여홈플러스, 대면 봉사활동 재개

입력 2022-07-25 09:35 | 수정 2022-07-25 10:15

▲ ⓒ오뚜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각종 오프라인 행사가 재개되면서 유통업계가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오뚜기는 3년 만에 재개하는 2022 화천 토마토축제를 후원한다.

화천 토마토축제는 강원도 화천군의 특산물인 토마토를 매개로 지역을 홍보하기 위해 기획된 국내 여름철 대표 지역농산물 축제다. 다음달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화천군 사내면 사창리 문화마을과 사내생활체육공원 일대에서 펼쳐진다.

2004년부터 화천 토마토축제를 후원하고 있는 오뚜기는 다양한 전시 및 이벤트를 통해 방문객들과의 소통에 나선다.

다음달 6일과 7일 양일간 토마토 월드존에서는 1000인분의 냉파스타를 만들어 참가자들과 나누는 오뚜기와 함께하는 천인의 식탁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마켓∙전시존에서는 오뚜기 홍보관을 축제 기간 상설 운영한다.

오뚜기 관계자는 "국내 대표 여름 축제인 화천 토마토축제를 지속적으로 후원하며 지역사회와의 상생과 화합을 추구하고 있다"며 "축제가 3년 만에 재개되는 만큼 국내 토마토 수요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비맥주는 지난 6~10일 대구치맥페스티벌 메인스폰서로 참여한 바 있다. 대구치맥페스티벌은 한 해 100만명 이상 찾는 대표적인 여름 축제다. 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됐다가 올해 다시 재개됐다.

하림도 대구치맥페스티벌에 참여, 진행을 돕는 스태프와 자원봉사자를 위해 닭고기 제품을 후원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엔비도 이들과 마찬가지로 대구치맥페스티벌에 판매 부스를 열고 신메뉴와 자체 수제맥주 등을 공개하기도 했다.

홈플러스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중단했던 대면 봉사활동을 2년여 만에 재개했다. 다음달까지 홈플러스 54개점 직원들이 서울 강서구 등촌9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사랑의 도시락 배달 봉사를 진행한다. 홈플러스는 이런 지역 밀착형 봉사활동을 연내 100개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김보라 기자 bora6693@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