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K그룹,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20억원 기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피해 주민 일상 복귀하도록 노력"

입력 2022-08-11 19:00 | 수정 2022-08-11 19:04

▲ ⓒ뉴데일리 DB

SK그룹은 중부 지역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성금 20억원을 기부한다고 11일 밝혔다.

SK그룹은 최근 이어진 중부 지역의 폭우로 인해 인적·물적 피해가 계속 확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피해 지역의 조속한 복구에 힘을 보탠다는 취지로 전국재해구호협회에 20억원의 재해구호 성금을 기탁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SK 관계자는 "이번 기록적인 집중 호우로 인해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조속한 피해 복구가 절실한 상황"이라며 "SK는 이번 성금과 함께 다양한 지원 활동을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이 신속하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K그룹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차원에서 국내외 발생한 다수 재난 피해 복구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에도 지난 3월 우크라이나 전쟁 난민 어린이 구호를 위해 100만달러의 기부금을 전달한 바 있으며, 지난 경북 지역 산불 피해 지원을 위해서도 20억원의 성금을 지원했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