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코웨이, 유구 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소 추가 설치… “ESG경영 강화”

2050년까지 온실가스 절대 배출량 100% 감축 목표

입력 2022-08-25 10:18 | 수정 2022-08-25 10:48
코웨이가 충청남도 공주시에 위치한 유구 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소를 추가로 설치한다고 25일 밝혔다.

코웨이는 유구 물류센터 건물 지붕에 약 1000킬로와트시(KWh) 규모로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고 있으며 올해 하반기 중 상업 운전을 실시할 예정이다.

현재 코웨이는 ▲유구공장(49.5KWh 규모) ▲인천공장(39KWh 규모) ▲포천공장(45KWh 규모)  ▲유구 물류센터(48.8KWh 규모)에 태양광 발전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 태양광 발전소 설치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가운데 환경 경영 활동의 일환이다. 코웨이는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 활용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화하고,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지속적으로 줄여나갈 계획이다.

또한 코웨이는 관계사 및 협력사와 협력해 태양광 발전소를 추가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신재생 에너지 공급망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코웨이 관계자는 “2030년까지 2020년 온실가스 절대 배출량의 50%를 감축하고 2050년까지 100% 감축한다는 목표를 수립해 실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ESG 경영 활동을 기반으로 환경·사회·사람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yo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