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건설, 부산남구 주거환경개선 지원

다문화-한부모-장애인 가구 등에 '따뜻한 겨울나기' 선물부산 남구청서 추진 중인 '하하호호 보금자리' 사업 일환

입력 2022-12-02 12:19 | 수정 2022-12-02 13:14

▲ 오은택 부산 남구청장(좌)과 김재권 롯데건설 영남지사장이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건설

롯데건설이 부산 남구청에서 추진 중인 주거환경개선 사업 '하하호호 보금자리'의 일환으로 다문화, 한부모, 장애인 등 8가구에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롯데건설은 전날 주거환경개선을 완료하고 이를 기념하기 위해 기증판 전달식을 가졌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시행한 주거환경개선 활동으로 에너지 취약 가구에는 고효율 보일러 및 건식온수 온돌을 지원하고, 다문화 및 한부모 가구에는 누수 방지 공사, 배관 및 욕실 공사를 진행했다.

또한 몸이 불편한 장애인 가구에는 도배·장판 교체 및 편의를 위한 센서 조명 설치와 목욕 의자 등도 지원했다.

롯데건설 측은 "2016년 부산 남구청과 봉사활동 협약을 맺고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에 시설개선 지원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며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나눔경영이라는 원칙에 따라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활동은 매칭 그랜트 제도를 통해 마련된 기금을 활용하여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전 임직원이 매달 사회에 환원하는 기부금의 세 배의 금액을 회사가 함께 기부하는 1대 3 매칭 그랜트 제도로 '샤롯데 봉사 기금'을 조성해왔다.
성재용 기자 jay111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