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 무빙수납장에 벽체매립형 가구 추가공간 활용성 극대화 설계…안전사고 예방
  • 'H 트랜스포밍 월&퍼니처Ⅱ'.
 ⓒ현대건설
    ▲ 'H 트랜스포밍 월&퍼니처Ⅱ'. ⓒ현대건설
    현대건설은 버튼 하나로 대형 수납장을 이동시키고 벽에 매립된 다이닝테이블과 의자를 한번에 배치하는 'H 트랜스포밍 월&퍼니처Ⅱ'를 공개했다고 28일 밝혔다.

    본 시스템은 무빙 수납장에 벽체 매립형 가구를 추가해 주방에서 거실로 연결되는 공간의 활용성을 극대화한 설계 상품이다. 무빙 수납장을 거실 쪽으로 배치하면 식료품이나 주방용품 등 다양한 물건을 보관할 수 있는 대형 팬트리와 플랩장·폴딩체어를 갖춘 홈오피스로 활용할 수 있다.

    플랩장 내 사무용품과 노트북, 책 등을 배치할 수 있도록 확보된 공간에 콘센트와 조명이 내장됐다.

    무빙 수납장을 주방 쪽으로 이동시키면 다이닝 공간과 홈짐으로 활용할 수 있다. 벽면에 매립된 4인용 식탁과 의자를 펼치면 식사 및 다과가 가능한 공간이 마련된다.

    다이닝 공간으로 사용하지 않을 땐 수납장을 접어 공간활용도를 높일 수 있다. 식탁과 의자는 전동식으로, 리모컨 조작만으로 펼치고 접는 동작이 가능하다.

    무빙 수납장 전면에는 스마트 미러 일체형 도어를 설치해 미디어 헬스케어 기능을 더했다. 스마트 미러로 운동 동영상을 시청함과 동시에 내부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로 심박수, 호흡 등을 측정할 수 있다.

    고하중을 버티는 설계와 각종 장치로 안전성도 확보했다. 수납장 측면 및 상부에 가이드레일을 설치해 수납장이 넘어지는 것을 방지했고 팬트리나 다이닝으로 활용할 땐 수납장이 움직이지 않도록 감지센서를 통한 잠금 기능을 적용했다.

    본 시스템은 9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한 '2023 굿디자인 어워드' 우수디자인(GD)으로 선정되며 디자인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현대건설은 내년 상반기 분양예정인 '힐스테이트 등촌역'에 유상옵션으로 해당 시스템을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건설 측은 "가족 구성이나 소비자의 니즈, 라이프 스타일이 다양해지고 있다"며 "주거 트렌드를 선도하는 기술로 공간효율성을 극대화하는 한편 거주자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한 차별화된 가치를 부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