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2000여 협력사 결제대금 앞당겨 지급 3022억원 규모… 협력사 자금 부담 덜어"자금 조달에 어려움 겪을 협력사에 도움"
  • ⓒ현대백화점그룹
    ▲ ⓒ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그룹이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사들의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16일 현대백화점그룹은 계열사와 거래하는 1만2000여 중소 협력사들의 결제 대금 3022억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최대 9일 앞당겨 설 연휴 전인 2월 6일에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제 대금 조기 지급은 고물가와 고금리 등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서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각종 비용 지출 증가로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되는 중소 협력사의 자금 부담을 줄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