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T, 키즈 월정액 독서 서비스 '대교 북클럽' 선봬

'올레 tv 키즈랜드' 통해 300여편의 디지털 동화 및 오디오 제공

입력 2019-03-29 09:27 | 수정 2019-03-29 09:27

▲ ⓒKT

KT는 교육브랜드 대교와 함께 올레 tv 키즈랜드에서 영유아 대상 월정액 독서 서비스 '대교 북클럽'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대교 북클럽은 만 3세~6세 유치원 누리과정에 맞춰 매월 20여편의 연령별 디지털 동화(VOD)와 4권의 종이책을 제공하는 통합 독서 프로그램이다.

아이들이 TV를 통해 즐겁게 책 읽는 습관을 익힐 수 있도록 누리과정과 연계된 핵심 동화를 연간 300여편을 디지털 VOD와 오디오로 이용할 수 있다.

또 교육 전문가가 자녀의 성장 단계를 고려해 매월 누리과정 주제에 맞는 도서와 워크북을 직접 큐레이션한 것이 특징이다. 향후 양사는 KT 기가지니의 AI(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차별화된 독서 기능을 추가 제공할 계획이다.

올레 tv 고객이라면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으며, 월 1만8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강인식 KT 미디어콘텐츠담당 상무는 "대교 북클럽이 우리 집 독서 선생님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AI 기능 추가 등 서비스를 고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찬모 기자 ycm@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