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45개 노인복지관에 소속된 독거 노인 1880명 지원
  • 신한생명 본사 전경.ⓒ신한생명
    ▲ 신한생명 본사 전경.ⓒ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전국 45개 노인복지관에 소속된 독거노인 1880명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여름나기 물품을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7일 보건복지부 산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후원금 1억원을 전달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후 각 복지관과 일정을 맞춰 독거노인 가정에 물품 키트가 배송됐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노인을 위해 덴탈마스크와 손 세정제, 여름이불, 베개, 쌀 등을 포함한 물품 키트를 구성했다.  

    이번 활동은 신한생명이 홀로 사는 노인에게 반기별로 진행하는 나눔 활동으로 2013년부터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