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컨콜] 삼성전자 "1분기 휴대폰 판매량 8100만대… 스마트폰 비중 90% 중반"

입력 2021-04-29 10:51 | 수정 2021-04-29 10:51
삼성전자는 29일 진행된 올 1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1분기 휴대폰 판매량은 8100만대, 태블릿은 800만대로 스마트폰 비중은 90% 중반을 기록했다"며 "2분기는 휴대폰 판매량은 감소하는 반면 태블릿은 증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조재범 기자 jbcho@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