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2030 영 골퍼 확산… 무신사 "골프 거래액 전년比 30배↑"

골프판 오픈 1년 만에 입점 브랜드 10배 증가올해 1분기 내 200개 확대 예정31일까지 '새해맞이 골프 특별전' 진행

입력 2022-01-18 10:45 | 수정 2022-01-18 11:03

▲ ⓒ무신사

무신사는 새해를 맞아 2030 영골퍼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한다. 지난해부터 이어진 골프 거래액 상승세를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18일 무신사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무신사 스토어의 골프 카테고리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약 30배 가까이 성장했다. 입점 브랜드는 골프판 오픈 1년 만에 10배 이상 증가했고, 올해 1분기 안에 200개까지 확대될 예정이다.

이 같은 거래액 상승에는 필드 패션은 물론 일상에서도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할 수 있는 브랜드 패션의 성장이 주효했다. 소셜그린클럽, 클로브, 제이미웨스트 등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을 선보이는 브랜드가 2030 영 골퍼의 많은 지지를 받았다는 설명이다.

무신사는 올해 골프 카테고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입문자는 물론 정통 골퍼를 위한 다양한 브랜드 입점을 확대하며 성장세를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코디숍’, ‘코디맵’ 등 무신사만의 노하우가 담긴 차별화된 패션 콘텐츠로 고객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골프 패션 스타일을 제안할 계획이다. 단독 판매 상품을 비롯해 무신사 스토어에서만 볼 수 있는 제품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다.

관련 기획전도 펼친다.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는 ‘새해맞이 골프 특별전’에서는 2030 영 골퍼를 위한 필드 패션 제안과 특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브랜드와 협업한 입문자용 ‘골프 키트’도 한정 판매한다. 
김보라 기자 bora669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