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 자사주 5천억 취득 결정… "주주가치 제고"

KB증권과 2024년까지 자사주 취득 신탁계약 체결배당정책 개선안도 발표… 배당재원 유연성 확보

입력 2022-05-27 17:37 | 수정 2022-05-27 18:05

▲ ⓒ뉴데일리 DB

㈜LG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기주식 취득 계획과 배당정책 개선안을 발표했다.

27일 ㈜LG는 이사회를 열고 2024년 말까지 총 500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 취득을 결정했다고공시했다. KB증권과 이달 30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 5000억원 규모 자기주식을 취득하는 신탁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날 ㈜LG는 배당정책 개선안도 공시했다. 앞서 2020년 초 ㈜LG는 지주회사로서의 특성을 반영해 '배당금 수익을 한도로, 별도 재무제표 기준 당기순이익(일회성 비경상 이익 제외)의 50%이상을 주주에게 환원'하는 배당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이번에 ㈜LG는 기존 정책에서 '배당금 수익을 한도로'라는 제한을 없애기로 했는데, 이는 일시적인 자회사 이익 변동이 발생하더라도 배당재원의 안정성 및 유연성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LG는 지난 3년간 별도 재무제표 기준 당기순이익(일회성 이익 제외)의 60% 이상을 배당했고, 올 초에는 약 65% 수준인 4489억원을 배당으로 지급했다.

㈜LG 관계자는 "적극적인 주주환원을 통해 주주가치를 높이는데 노력하는 한편, 미래준비를 위해 신사업에 투자하며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구축하는 데도 적극적으로 나설것"이라고 말했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