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부영, 추석 앞두고 협력사 대금 100억원 조기 지급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 일환…계열사 협력사 88개사 대상

입력 2022-09-08 11:59 | 수정 2022-09-08 12:01

▲ 서울 중구 소재 부영 본사. ⓒ뉴데일리 DB

부영그룹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 차원에서 약 100억원의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

8일 부영그룹은 전날 계열사인 ㈜부영주택, ㈜동광주택의 협력사들에 부산신항만 7블록 등 17개 현장의 공사대금 약 100억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대상 협력사는 공사업체와 자재납품업체 등 총 88개사다.

부영 측은 "최근 대내외적인 경제적 이슈로 원자재가격 인상 등 협력사들의 자금 어려움을 고려해 대금을 조기 지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성재용 기자 jay111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