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가발주 수주 '청신호'
  • 중국 하치선 고속철도 건설 현장. ⓒ한국철도시설공단
    ▲ 중국 하치선 고속철도 건설 현장.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철도공단)은 지난달 30일 중국 하치선 고속철도사업에서 발주처로부터 감리사업 수행능력을 인정받아 우수감리사로 표창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중국은 고속철도 건설에 참여하는 시공, 감리업체들을 대상으로 발주처에서 안전품질활동을 점검·평가해 우수업체에게 상장과 포상금을 지급하고 있다. 미흡업체는 벌금을 부과한다.


    철도공단은 이번 하치선(하얼빈~치치하얼 고속철도) 건설사업 평가에서 시행 가능한 대안 제시와 시공품질 확보, 감리업무 수행능력 향상에 대한 기여도 등을 높이 평가받아다고 설명했다.


    철도공단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해외철도시장에서 한국 철도기술의 우수성을 또 한 번 입증함으로써 위상을 드높였을 뿐만 아니라 이로 인해 올해 발주가 예상되는 중국 고속철도사업의 수주 전망도 한층 더 밝아졌다"고 전했다.


    한편 철도공단은 2005년 이후 현재까지 중국 고속철도 12개 사업을 수행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