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현대카드, 패션 플랫폼 '무신사' 전용 카드 내년 초 출시

양사 역량 집중, 고객 맞춤형 이용 혜택 담을 계획

입력 2020-09-22 09:46 | 수정 2020-09-22 10:24

▲ ⓒ현대카드

현대카드는 내년 초 '무신사 전용 PLCC(사업자표시 전용카드)'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무신사는 온라인 패션 플랫폼으로, 지난 2009년 ‘무신사 스토어’를 론칭하며 본격적으로 온라인 패션사업에 뛰어들었다. 올해 8월 말 기준, 약 700만 회원과 5000개의 입점 브랜드를 지닌 국내 최대 패션 플랫폼으로 성장한 유니콘 기업이다. 

내년 초 출시 예정인 무신사 PLCC에는 무신사에 집중된 혜택이 담긴다. 특히 양사의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기반으로 새로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차별화된 매력을 지닌 두 회사의 오프라인 공간을 필두로 각자가 보유한 강력한 브랜드 자산을 결합해 다채로운 콜라보레이션을 펼쳐 나갈 방침이다.
김병탁 기자 kbt4@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