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산은, JC파트너스와 KDB생명 주식매매계약 체결

입력 2020-12-31 16:11 | 수정 2020-12-31 16:59

▲ ⓒ뉴데일리

산업은행은 31일 JC파트너스와 KDB생명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KDB칸서스밸류사모펀드(Consus Value PEF)와 SPC가 보유한 KDB생명 보통주식 약 8800만주(지분율 92.7%)를 JC파트너스가 설립예정인 PEF(이하 JC PEF, 3500억원 규모)에 2000억원에 매각하고, KDB생명에 1500억원을 자본확충하기로 했다.

산업은행은 지난 2010년 3월 금호그룹 구조조정과 금융시장 안정책의 일환으로 KDB생명(舊금호생명)을 인수한 이래, 2016년까지 3차례 매각에 실패했다. 2017년 경영효율화 작업과 2018년 자본확충, 보험전문가 경영진 선임 등 경영개선 노력으로 KDB생명 실적이 개선되며 매각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산업은행 양기호 부행장(자본시장부문장)은 ”이번 매각으로 산업은행은 KDB생명 경영 부담을 덜고 한국판 뉴딜과 혁신 성장분야 지원 등 대표 정책금융기관의 역할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며 ”KDB생명은 자본 확충과 민간 전문가에 의한 유연한 사업추진으로 수익성과 건전성이 우량한 강소 생명보험사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나리 기자 nalleehappy@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