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K브로드밴드, '사랑의 도시락' 눈길... "사회적 가치 실현 앞장"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연장 시행경기 수원지역 홀몸 어르신 대상 10월까지 총 3만 3000여식 제공

입력 2021-06-02 09:20 | 수정 2021-06-02 09:20
“매일 도시락을 받게 되면서 건강도 좋아지고 우울증 증세도 나아지고 있습니다. 누군가 나를 위해 관심을 가져준다는 생각을 못하고 살았는데 따뜻하고 맛있는 도시락을 후원해주셔서 기쁘고 감사합니다.”

최근 SK브로드밴드 사무실에 편지 한 통이 도착했다. 경기 수원시에 거주 중인 70대 홀몸 어르신이 직접 적은 감사 손편지였다. 편지에는 다른 어르신들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하는 메시지도 함께 담겨 있었다.

2일 SK브로드밴드에 따르면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오는 10월까지 연장 진행한다. 올해 1분기 경기 수원시 홀몸 어르신들에게 전달한 ‘사랑의 도시락’을 하절기까지 확대하기로 한 것. 코로나19 장기화로 끼니 해결조차 쉽지 않은 어르신들에 대한 후원을 강화한 결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지역 영세식당이나 사회적기업에 도시락을 주문해 매출에 도움을 주고, 복지시설 운영중단 등으로 식사가 어려운 취약계층에 제공하는 상생모델 사업이다.

SK브로드밴드는 2021년 1분기(1~3월) 경기 수원시 홀몸 어르신 180분께 도시락 1만 3000여식을 지원했다. 수원시 사회복지협의회는 지역 결식문제 해결, 소상공인 매출증대를 동시에 이끈 결과에 만족감을 표하며 지속적인 협업 의사를 밝혔다.

이에 SK브로드밴드는 2차 ‘한 끼 나눔 온택트 프로젝트’를 결정, 오는 10월까지 3만 3000여식을 홀몸 어르신들께 제공할 예정이다. 점차 무더워지는 날씨를 고려해 기존 도시락에서 가공식품 등 대체식으로 급식 방법도 추가한다. 수원시 사회적기업 3곳, 6개 지역복지관이 함께 급식과 배달을 협력한다.

조영호 SK브로드밴드 SV추진담당은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한 끼 나눔 온택트 프로젝트’를 계속 진행할 수 있어 뿌듯하다”면서 “앞으로도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지자체 및 관련 기관들과 다양한 협업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희강 기자 kpen84@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