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BBQ, 美 신규 매장 잇따라 오픈… "해외 사업 탄력"

콜라라도주, 매사추세츠주, 캘리포니아주에 매장 오픈57개국 500여 개 글로벌 매장 매출 1178억 달성2025년까지 글로벌 5만개 점포 달성 목표

입력 2022-04-26 09:46 | 수정 2022-04-26 10:24

▲ ⓒ제너시스BBQ

제너시스BBQ가 미국 시장에서 사업을 확대한다.

BBQ는 미국 콜로라도주 오로라(Aurora)에 콜로라도 1호점을 출점한 데 이어 덴버(Denver), 잉글우드(Englewood) 지역에도 매장을 오픈한다고 26일 밝혔다.

BBQ는 매사추세츠주 노스 퀸시(North Quincy), 캘리포니아주 월넛(Walnut)과 롤랜드 하이츠(Rowland Height)에도 연이어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 올해 150개 매장을 운영하는 미국 등 북미 지역의 글로벌 사업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해 9월 기준 100 여 개 매장이었던과 비교해도 6개월 새 50% 이상이 증가했으며 캐나다를 포함한 북미 지역에 25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03년부터 글로벌 외식 시장에 진출한 제너시스BBQ 그룹은 현재 뉴욕, 뉴저지, 캘리포이나, 텍사스, 하와이 등 미국 내 주요 지역을 포함해 모두 19개 주에 진출했다.

미국에서 BBQ가 성장세를 보이는 배경에는 미국 소비자들의 K-푸드와 K-컬처에 대한 니즈가 맞닿았다는 분석이다. 

BBQ는 오는 2025년까지 글로벌 시장에서 5만개 점포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보라 기자 bora669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