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10만 팔로워 위력 '빙그레우스', 아카페라 스페셜티 광고 모델 됐다

자체 캐릭터 빙그레우스 통해 아카페라 마케팅 박차10만 팔로워 지닌 유명 '버튜버'대역 통한 모션캡처 기술 사용… B급 감성 풀어낸다

입력 2023-05-26 09:52 | 수정 2023-05-26 10:06

▲ ⓒ빙그레

빙그레의 자체 캐릭터 빙그레우스가 실제 광고모델로 데뷔한다.

빙그레는 '아카페라 스페셜티' 광고모델로 빙그레우스를 발탁했다고 26일 밝혔다.

빙그레우스는 빙그레 왕국이라는 가상세계관을 배경으로 SNS, 유튜브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빙그레 캐릭터다.

2020년 공개되자마자 온라인에서 수많은 화제와 팬덤을 만들어 낸 빙그레우스는 최근 버튜버(가상의 유튜버)로 전환, 새로운 스토리와 함께 온라인에서 구독자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빙그레는 460ml 대용량 PET 커피인 아카페라 스페셜티 광고 모델로 빙그레우스를 선정, 차별화된 마케팅 프로모션을 앞세워 본격적으로 프리미엄 RTD 커피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이번 광고에서 빙그레우스는 대역을 통한 모션캡쳐 기술로 실제 사람의 몸짓과 표정을 구현했다. MZ 세대가 좋아하는 B급 감성을 재치있게 풀어내 기존 가상 세계관과의 스토리텔링을 이어간다.

아카페라 스페셜티는 국제 스페셜티 커피협회(SCA)의 엄선된 원두를 사용, 스페셜티 커피에 최적화된 추출 공법인 워터프레스 추출공법을 통해 프리미엄 원두 고유의 맛과 개성을 구현한 제품이다.

빙그레 마케팅 담당 관계자는 “빙그레우스는 아카페라 스페셜티 첫 광고활동을 시작으로 앞으로 다양한 영역에서 실제 모델과 유사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빙그레우스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자체 캐릭터 활용을 통해 차별화된 프로모션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최신혜 기자 ss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