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기준 8808억원…1208억원대 재건축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중흥그룹 사옥. ⓒ중흥그룹
    ▲ 중흥그룹 사옥. ⓒ중흥그룹
    중흥그룹 중흥토건은 올해 도시정비사업 수주실적이 1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고 4일 밝혔다.

    중흥토건은 지난 3월 '부산 부원아파트 소규모재건축'을 시작으로 '서울 신월동 995번지 가로주택', '안양 명학시장 가로주택' 등을 수주하며 상반기에만 총 2422억원(925가구)의 실적을 기록했다.

    하반기에는 △광주 산수동 553-24번지 가로주택 △인천 송월구역 재건축 △부산 일동대영아파트 소규모재건축 △부산 럭키무지개아파트 가로주택 △창원 반월구역 재개발 등을 연이어 수주하며 11월 기준 8808억원(2961가구)의 실적을 올렸다.

    중흥토건 측은 "현재 수주액 1208억원(306가구) 규모 '서울 관악구 뉴서울아파트‧개나리‧열망연립 재건축' 우선협상대상자로 지정된 상태로, 12월중 계약을 앞두고 있다"며 "이달 내 계약을 마치면 올해 수주실적이 1조원(3267가구)을 넘어설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