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우리금융, 기업시민 책임 강조…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환경·사회·지배구조 활동 담아UN SDGs 연계한 전략 공유

입력 2020-08-04 12:32 | 수정 2020-08-04 12:32

▲ 2019 지속가능경영보고서.ⓒ우리금융지주

우리금융지주는 4일 ‘2019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는 그룹 차원의 EGS(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더욱 확대하겠단 의지를 담았다.

특히 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금융의 책임과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어 다양한 활동 내용을 소개했다.

눈에 띄는 점은 코로나19 대응 내용이다. 우리금융은 피해기업에게 12조5000억원의 금융지원을 실시하는 한편 2개월 동안 대구의료원과 대구동산병원 의료진에게 매일 수제 도시락을 전달했다.

취약계층에겐 1억원 상당의 예방 키트를, 해외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엔 방호복 5000벌을 기부했다.

이와 함께 우리금융지주는 기후변화 대응 등 글로벌 차원에서 논의되는 다양한 ESG이슈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유엔 지속가능발전목표(UN SDGs)와 연계한 전략을 공유했다.

새롭게 수립한 그룹 5대 CSR전략은 ▲포용적 금융 ▲미래세대 육성 ▲취약계층 지원 ▲메세나 확산 ▲환경 보존과 이에 따른 다양한 활동 등이다.

우리금융 손태승 회장은 “최근 발표된 한국형 뉴딜 정책의 핵심축인 ‘그린뉴딜’이나 ‘안전망 강화’에 금융권의 적극적인 지속가능경영 활동이 뒷받침된다면 정부와 기업, 국민이 함께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드는 경쟁력 있는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차진형 기자 jinhy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