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올리브영, 8월부터 새 브랜드 캠페인…'태연·키' 모델 선정

경쟁력 강화 위한 새로운 캠페인 전개광고 모델로 소녀시대 태연·샤이니 키 발탁오는 8월 1일부터 신규 영상 광고 온에어

입력 2021-07-25 10:17 | 수정 2021-07-25 10:17

▲ ⓒCJ올리브영

CJ올리브영이 오는 8월부터 옴니(온오프라인 연계) 채널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하기로 하고 캠페인 모델로 그룹 소녀시대 태연과 샤이니 키를 발탁했다고 25일 밝혔다.

올리브영은 이번 브랜드 캠페인에서 ‘세상의 모든 루틴, 뷰티 방앗간’을 콘셉트로 온·오프라인을 넘나들며 올리브영과 함께하는 다양한 일상을 소개할 예정이다. 헬스앤뷰티(H&B)에 관한 모든 루틴(Routine·일상에서 규칙적으로 하는 관리 방법)을 올리브영 온·오프라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의미다.

앞서 2019년 전개한 브랜드 캠페인을 통해 ‘건강한 아름다움을 큐레이팅 하는 곳’이라는 브랜드 정체성을 알린 바 있는 올리브영은 2년여 만에 선보이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헬스앤뷰티 No.1 옴니채널 브랜드’로의 입지를 확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캠페인 광고 모델로는 최근 ‘찐(진짜 같은) 남매 케미(호흡)’로 주목받고 있는 그룹 소녀시대 태연과 샤이니 키가 선정됐다. 올리브영은 이들이 가수로서 보여주는 프로페셔널한 모습과 트렌디한 매력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이미지와 잘 부합해 모델로 발탁했다.

올리브영은 오는 8월 1일부터 TV, 유튜브·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온라인, 버스 정류장 등의 채널을 통해 신규 광고를 공개하고 캠페인을 본격 전개한다. 또 8월 한 달간 올리브영 매장과 온라인몰에서는 매주 달라지는 다양한 광고 콘텐츠와 상품 프로모션, 이벤트를 만나볼 수 있다.
한지명 기자 summer@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