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신년사] 최윤호 삼성SDI 사장 "진정한 1등 도약 위한 초석 다지자"

초격차 기술경쟁력-최고의 품질-수익성 우위의 질적 성장 도모철저한 사전점검-리스크 관리… 최고의 품질 수준 갖춰 고객 신뢰 확보"기업의 사회적 책임 위한 '자발적 준법' 체질화하고, 지속가능경영 실천"

입력 2022-01-03 11:44 | 수정 2022-01-03 11:44

▲ 최윤호 삼성SDI 사장이 2022년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삼성SDI

"맹호복초(猛虎伏草)의 자세로 진정한 1등 도약을 위한 초석을 다지는 해가 될 수 있도록 한마음으로 노력하자."

최윤호 삼성SDI 사장이 3일 기흥사업장에서 열린 2022년 시무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최윤호 사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임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지난해 사상 최고의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끝나지 않는 코로나19 및 각국 봉쇄 지연 △전 세계적 물류 대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위험요소가 남아 있다"며 "이러한 위기극복을 위해서는 ▲초격차 기술경쟁력 ▲최고의 품질 ▲수익성 우위의 질적 성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최 사장은 "배터리와 전자재료 사업에서는 확고한 기술경쟁력을 가진 기업만이 생존할 수 있다"며 "초격차 기술경쟁력이야말로 10년 후 우리 모습을 결정지을 핵심 역량"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품질은 사업의 성패를 좌우하는 요소"라며 "품질 최우선 마인드를 갖고 프로세스와 시스템을 정비해 최고의 품질 수준을 갖추고 고객 신뢰를 확보하자"고 주문했다.

특히 "질적 성장 없이 양적 팽창에 치중하면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며 "철저한 사전점검과 리스크 관리를 통해 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제품으로 수익성 우위의 질적 성장을 이뤄나가자"고 밝혔다.

이를 위해 "진정으로 소통하고 협업하며 미래를 함께 꿈꾸는 조직문화의 변화가 필요하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자발적 준법'을 체질화하고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자"고 강조했다.
성재용 기자 jay111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