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포커스] DB그룹, 올해 지주사 전환 이슈 다가온다

    DB그룹이 올해 공정거래법상 지주회사 전환 요건을 다시 충족할 것으로 전망된다. 향후 DB Inc.의 공정거래법상 지주회사 전환이 이루어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지난 3분기 DB Inc.의 자산 규모는 5133억원으로 5

    2024-01-05 박소정 기자
  • 재계, ‘2024년 경제정책 방향’ 일제히 환영… “위기 극복과 경제 재도약 기대”

    경제6단체가 정부의 2024년 경제정책 방향에 대해 일제히 환영 입장을 밝혔다. 4일 대한상공회의소와 한국경제인협회, 한국경영자총협회, 한국무역협회, 중소기업중앙회, 한국중견기업연합회 등 경제6단체는 정부의 ‘2024년 경제정책 방향’에 대해 환영의 뜻이 담긴

    2024-01-04 이가영 기자
  • 수출기업 절반 "출산·양육지원 제도 아예 모른다"

    수출 기업 절반은 출산과 양육 지원 제도를 몰라서 쓰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한국무역협회 산하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이 506개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출산·양육 지원 제도 활용 실태 조사에 따르면 ‘사업주 출산·양육 지원 제도를 활용한 적이 없다’는 기업이 60.

    2024-01-04 박소정 기자
  • 태광그룹, ESG경영 슬로건 '내일을 밝히는 큰 빛' 공개

    태광그룹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중심의 경영체계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태광그룹은 ESG경영 슬로건으로 ‘내일을 밝히는 큰 빛, 태광 ESG’를 확정했다고 4일 밝혔다. 슬로건에는 ESG 경영체계 강화와 지속적 추진 의지를 담았다슬로건은 그룹사 임직

    2024-01-04 이가영 기자
  • 경제6단체 “중대재해법 2년 유예 절실… 추가 요구 않겠다” 호소

    경제계가 50인 미만 사업장에 대한 중대재해처벌법(이하 중처법) 적용을 2년 추가 유예해줄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달 27일부터 중처법은 상시근로자 5인 이상 50인 미만 사업장으로 확대·적용된다. 대한상공희의소·한국경제인협회·한국경영자총협회·중소기업중앙회·

    2024-01-03 이가영 기자
  • [신년사] 구본준 LX그룹 회장 “사업 체질 개선으로 위기 상황 돌파하자”

    구본준 LX그룹 회장이 위기 대응 체제를 고도화하고 사업 체질 개선을 통해 위기상황을 돌파하자고 강조했다. LX그룹은 구본준 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올해는 우리의 도약을 일궈낼 다음 3년을 준비하는 중요한 변곡점이 될 것”이라면서 “경각심을 유지하며 여러 난제

    2024-01-03 이가영 기자
  • [신년사] 조현준 효성 회장 "책임경영 실천으로 경영 위기 극복"

    조현준 효성 회장이 올 한 해 경영 위기 극복 방안으로 '책임경영 실천'을  강조했다.조 회장은 2일 서울 마포구 효성 본사에서 열린 2024년 효성그룹 신년 하례식에서 "각자의 구성원 모두가 하기로 한 일은 반드시 이루어 내고 결과에 책임지는 책임경영을 조직

    2024-01-02 박소정 기자
  • ‘용띠' 구자은 LS 회장, 배·전·반 힘입어 올해도 최대 실적 거둔다

    갑진년 청룡의 해를 맞아 산업계 용띠 오너인 구자은 LS그룹 회장의 행보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2일 재계에 따르면 구자은 회장은 1964년생으로 대표적인 용띠 경영인으로 분류된다. 2021년 취임한 구 회장은 故 구두회 전 예스코 명예회장의 외아들이자 범 LG가 2세

    2024-01-02 도다솔 기자
  • 5대그룹 총수 등 정재계, 신년인사회 총출동… “민관 원팀으로 위기를 기회로”

    주요 그룹 총수들과 6대 경제단체장 등 경제계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글로벌 복합위기를 극복하고 ‘원팀 코리아’로 재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윤석열 대통령이 참석해 경제인들을 격려했다. ◇ 총수들, 1시간 전부터 모습 드러내…

    2024-01-02 이가영 기자
  • 재계 총수들 신년사로 알아본 올해 키워드 '위기극복·기술혁신'

    고물가·고금리·저성장의 삼중고 기조에 미중패권 전쟁 등 지정학적 위기의 여파로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재계가 비장한 각오로 2024년 갑진년 새해를 맞이했다. 2일 재계에 따르면 SK, LG, 롯데, 한화, GS, HD현대, CJ, 효성 등 주요 대기

    2024-01-02 박소정 기자
  • [신년사] 코오롱그룹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회 만들자"

    코오롱그룹은 2일 발표한 신년사에서 각 사업들의 변혁과 새로운 사업기회 발굴 등 그룹 미래가치를 강조하는 메시지를 임직원들과 공유했다.코오롱그룹은 이날 온라인 시무식을 열고 2024년 경영 방향을 담은 신년사를 발표했다.신년사는 전년도 최우수 성과를 달성한 임직원에 주

    2024-01-02 박소정 기자
  • [신년사]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그레이트 챌린저로서 미래기회 선점해야"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그레이트 챌린저로서 미래 기회를 선점하는 혁신의 리더가 되자"고 강조했다.김 회장은 2일 신년사를 통해 "고금리, 고물가, 저성장의 삼중고 속에 시장은 위기를 반복하며 생존을 위협하고 있다"며 글로벌 챔피언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차원이 다른

    2024-01-02 박소정 기자
  • [신년사] 손경식 CJ그룹 회장 "온리원 정신 되살려야"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2일 사내방송을 통해 올해 가속화될 경영환경의 구조적 변화를 전망하며 그룹의 그룹의 핵심 가치인 'ONLYONE(온리원) 정신' 회복을 강조했다. 온리원 정신은 모든 면에서 항상 최초, 최고, 차별화를 추구하고, 달성해야 함을 의미한다.

    2024-01-02 박소정 기자
  • 유진그룹, 9번째 ‘기부 시무식’ 개최… 10억 성금 기탁

    유진그룹이 올해도 새해 첫 업무를 기부로 시작했다.유진그룹은 서울 여의도 사옥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대한적십자사에 각 5억원씩, 총 10억원의 성금을 기탁했다고 2일 밝혔다.이번 성금 기탁에는 유진기업, 유진투자증권, 동양, 푸른솔골프클럽 등 유진그룹의 주요 계열사가

    2024-01-02 이가영 기자
  • [신년사] 신동빈 롯데 회장 “초불확실성의 시대, 두려움 잊고 기회의 창 열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전 세계적인 경제 저성장 지속과 글로벌 경기 침체를 언급하며 위기 속 기회에 대한 화두를 던졌다.2일 신동빈 회장은 그룹 사내 홈페이지에 “세계 경제는 초불확실성 시대에 돌입했다”면서 “인류가 직면한 인구 변화와 기후 문제는 소비

    2024-01-02 이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