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연말연시' GS건설 등 건설사 채용 지속

입력 2014-12-30 09:04 | 수정 2014-12-30 17:31

연말연시에도 건설사들의 채용소식이 이어지고 있다.

 

30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GS건설, 대우조선해양건설, 에이스건설, 현대중공업 등이 내년 1월까지 경력 및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한다.

 

GS건설은 전력부문 프로젝트 전문직을 모집한다. 분야는 플랜트(기계시공, 배관시공)로 내년 1월 4일까지 GS건설 채용 홈페이지에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해당 직무 경력 3년 이상, 영어회화 가능자 우대, CFBC보일러 유경험자 우대 등이다.

 

현대중공업도 플랜트 해외현장 통관업무 경력자를 찾고 있다. 2015년 1월 6일까지 현대중공업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사우디 통관업무 유경험자 우대, 영어회화 및 영문 레터 작성 가능, 토익 650점 이상 등을 갖춰야 한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은 2015년도 신입사원을 공개채용한다. 분야는 건축, 토목 등이며 1월 7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기졸업자 및 2015년 2월 이전 졸업예정자(4년제 대졸 이상), 공인어학성적, 해당 분야 자격증 소지자 우대, 영어회화 가능자 우대 등이다.

 

에이스건설도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분야는 건축, 기계설비, QC, 안전(프로젝트 전문직) 등이다.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다운받아 작성한 뒤 1월 6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라온건설 역시 신입 및 경력사원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주택사업, 도시정비사업 등이다. 입사지원은 1월 4일까지이며 건설워커 온라인 입사지원으로 제출하면 된다. 신입직원은 주택사업만 지원할 수 있다. 경력직은 해당 직무 3년 이상 경력자이어야 한다.

 

이밖에 호반건설, 한미글로벌, 파슨스브링커호프, KCC건설, 한진중공업, 효성 등이 채용시까지 사원을 채용하고 있다.

지현호 h2gee@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